한국닛산, 2월 설날 맞이 특별 프로모션 및 사고차 서비스 캠페인 실시

0

“초저금리 할부 혜택으로 부담없이 닛산 베스트셀링 SUV 타자!”

■ 2월 특별 할인 프로모션 실시…닛산 베스트셀링 SUV ‘더 뉴 엑스트레일’ 비롯해 대표 모델인 ‘맥시마’ 등 합리적인 가격에 구매 가능
■ ‘더 뉴 엑스트레일’ 구매 시 초저금리 할부 혜택 및 신차 교환이 가능한 ‘인텔리전트 케어 프로그램’ 적용
■ 두 달 간 ‘사고차 서비스 캠페인’ 진행… 무상 견인 서비스, 교통비 지원금 및 10만원 서비스 상품권 제공
■ 닛산 허성중 대표, “더 뉴 엑스트레일 등 닛산의 대표 모델들을 특별한 가격에 만날 수 있는 기회 제공
사고차 서비스 캠페인 통해 기존 고객들의 수리 비용 부담 줄이고, 보다 만족스러운 서비스 제공할 것”

2019년 2월 1일 – 한국닛산㈜(대표: 허성중)은 2월 설날 맞이 특별 프로모션과 함께 ‘2019 닛산 사고차 서비스 캠페인’을 실시한다.

먼저, 2월 설날을 맞이하여 특별 프로모션으로 한 달 간 닛산의 대표 모델들을 할인된 가격에 만날 수 있는 혜택이 제공된다. 지난달 출시된 닛산 베스트셀링 SUV, ‘더 뉴 엑스트레일(The New NISSAN X-TRAIL)’을 닛산 파이낸스를 통해 구매할 경우, ‘초저금리 할부 혜택(선수금 50% 기준)’이 적용되어 12개월 무이자, 24개월 1.9%, 36개월 2.9% 등의 초저금리로 합리적인 가격에 구매 가능하다. 이와 함께 차량 구매 후 1개월 이내(혹은 2,000km 선도래 시점) 단순 변심 또는 1년 이내 사고 발생 시(자기과실 50% 이하, 수리비 차량가 30% 이상) 신차로 교환 가능한 ‘인텔리전트 케어 프로그램’도 제공된다.

닛산의 플래그십 모델, 최고급 스포츠 세단 맥시마도 닛산 파이낸스를 통해 구입하는 경우, 1,000만원 할인 된 가격으로 소유할 수 있다. 현금 구매 시에는 모델에 따라 최소 170만원에서 최대 400만원 상당의 주유권 증정 혜택도 제공된다.

한편, 닛산은 3월 31일까지 두 달 간 ‘2019 사고차 서비스 캠페인’도 진행한다. 전국 닛산 공식 사고 수리 서비스센터 중 6곳(성수, 일산, 안양, 성남, 대구, 부산)에 사고차량 입고 후 수리 시, 무상 견인 서비스와 함께 최대 3만원의 안전 귀가 택시비(영수증 증빙 필요)를 제공한다. 여기에 수리 견적비가 50만원 이상인 고객에게는 닛산 서비스 상품권 10만원권을 추가로 증정한다.

한국닛산 허성중 대표는 “설날을 맞아 닛산의 글로벌 베스트셀링 SUV, 더 뉴 엑스트레일을 비롯한 대표 모델들을 특별한 가격에 만나보실 수 있는 기회를 마련했다”라며 “아울러 사고차 서비스 캠페인을 통해 기존 고객들의 수리 비용 부담을 줄이고, 보다 만족스러운 서비스를 제공하고자 했다”고 말했다.

보다 자세한 내용은 한국닛산의 공식 홈페이지 및 고객지원센터(080-010-2323)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Leave A Rep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