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동차 에어컨 사용한 뒤에는 꼭 말려줘야 하나요?

0

올여름은 사상 최악의 폭염이 몰아칠 것이라는 뉴스 소식이 벌써부터 들려온다. 그렇게 점점 여름이 다가오면서 자동차 에어컨의 중요성이 대두되고 있다. 겨울철 사용하지 않았던 내차 에어컨을 오랜만에 켜보니 불쾌한 냄새가 날 수가 있는데 이 원인은 무엇일까? 그리고 해결방안은 무엇인지 같이 알아보자.

케케묵은 곰팡이 냄새
정체는 무엇인가


오랜만에 더워진 날씨에 에어컨을 켰는데 불쾌한 냄새가 나는 경우가 있다. 원인은 크게 두 가지를 꼽을 수 있는데 첫 번째는 오래된 필터가 제 역할을 하지 못하는 경우로 이는 필터를 교체해 주면 해결된다. 두 번째 원인은 차량 에어컨의 증발 기인 에바포레이터 (Evaporator)에서 발생한다. 에바포레이터 속에는 다양한 먼지와 오염물이 많기 때문에 곰팡이 이외에도 먼지와 오염물 냄새가 발생하는 경우도 있다.

 

에바포레이터에서 곰팡이가 발생하는 원인은 대부분 하나다. 운전 중 에어컨을 켠 상태로 바로 시동을 끄거나 주차를 할 때까지 에어컨을 그대로 켠 상태로 두는 경우다.

그렇게 되면 에바포레이터에 습기가 남아있게 되면서 곰팡이가 생성되고 악취가 나게 되는 것이다. 에바포레이터의 곰팡이로 인해 냄새가 나는 것이라면 에바클리너를 사용하여 해결하는 방법이 있다. 하지만 직접 해결하려 하는 것보다는 정비소를 찾아가 에바크리닝을 받는 것이 더 확실하게 해결할 수 있는 방법이다.

곰팡이가 슬지 않도록
예방해보자


그럼 에어컨에 곰팡이가 슬지 않도록 하는 예방법은 무엇이 있을까? 목적지에 도착하기 약 5분 전에 A/C 버튼을 눌러 송풍 모드로 바꾸어 시동을 끄더라도 습기가 차지 않게 만들어 주는 것이다. 대부분 운전자들이 알고 있는 이 지식은 알고 있다면 꼭 이용하도록 하자.

그리고 오토 에어컨이 있는 차량이라면 오토 모드를 사용하면 된다. 오토 모드로 두면 필요한 만큼 냉각이 이루어지고 에바포레이터에 습기가 생기지 않도록 스스로 컨트롤하기 때문에 꼭 사용하도록 하자.

 

에어컨 필터
교체 주기는 1만 킬로 정도


악취의 원인이 에바포레이터가 아니라면 에어컨 필터를 교환해 주면 대부분 해결된다. 필터 교체 후 주행거리 1만~1만 5천 킬로 정도가 지났다면 바로 필터를 교체하도록 하자. 내 차의 정확한 필터 교환주기는 매뉴얼에 나와있으니 잘 모르겠다면 찾아보면 된다.

 

요즘은 중국발 미세먼지가 극성인 만큼 차량 실내공기 중요하다. 공조장치에서 악취가 난다면 기분이 좋을 사람은 없을 것이다. 나와 내 가족이 이용하는 소중한 차량을 좀 더 쾌적하게 타고 싶다면 여름이 오기 전에 에어컨 필터와 에바포레이터를 한 번 더 점검해 보도록 하자.

 

인피니티 공식딜러 프리미어오토(주)

http://www.infiniti-premier.co.kr

 

Leave A Rep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