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CC오토모빌] 재규어, 콤팩트SUV ‘E-PACE’ 디젤 출시

0

재규어랜드로버코리아가 콤팩트 스포츠유틸리티차량(SUV) ‘E-PACE’의 디젤 모델을 6월 초 출시했다. E-PACE는 재규어 브랜드 최초의 콤팩트 SUV로 재규어가 자체 제작한 고성능, 고효율의 인제니움 2.0L 디젤 엔진을 탑재했다.

E-PACE는 스포츠카의 디자인과 성능을 갖춘 사륜구동 SUV다. 180마력의 최고출력과 최대토크 43.9㎏·m의 성능을 발휘한다. 인제니움 2.0L 디젤 엔진의 복합 연비는 12.4㎞/L, 복합 CO2 배출량 155g/㎞이다.

E-PACE의 사륜구동 시스템에는 극한 상황에서 엔진 토크를 100%까지 배분해 접지력을 최적으로 활용할 수 있는 전자식 트랙션 컨트롤(ETC)이 적용됐다. 퍼포먼스 SUV에 걸맞은 토크 벡터링(Torque Vectoring) 시스템과 다이내믹 스태빌리티 컨트롤(Dynamic Stability Control) 시스템도 전 모델에 기본으로 탑재된다.

외관은 프런트 그릴에서부터 리어 스포일러로 이어지는 날렵한 디자인, 속도와 움직임이 느껴지는 다양한 라인과 비율, 재규어의 시그니처 ‘J’ 블레이드 주간 주행등이 특징이다.

내부는 공간을 충분히 살렸다. 재규어 스포츠카 ‘F-TYPE’과 같은 그랩 핸들과 중앙 콘솔을 통해 스포츠카의 느낌을 살리고, 운전자가 기어 시프트와 모든 컨트롤을 쉽게 제어할 수 있도록 디자인됐다. 뒷좌석 무릎공간은 넉넉한 편이다. 트렁크에는 대형 캐리어, 유모차 등 부피가 큰 짐도 편하게 실을 수 있다. 

모든 트림에 발광다이오드(LED) 헤드램프, 키리스 엔트리, 파워 테일게이트, 고정식 파노라믹 글래스 루프, 앞 좌석 열선시트, 열선 스티어링 휠 및 인테리어 무드 라이트 등의 다양한 옵션이 기본 사양으로 제공된다.

이밖에 자동 주차 보조, 차선 유지 보조, 운전자 모니터링 시스템 등의 첨단 운전자 보조 기술이 적용됐다. SOS 긴급 출동 기능과 재규어 어시스턴스 서비스 기능을 포함한 인컨트롤 프로텍트, 재규어 전용 티맵 내비게이션과 지니뮤직 애플리케이션 등 안전과 편의성을 모든 모델에 기본 사양으로 적용했다.

재규어랜드로버코리아는 E-PACE 2.0 디젤 모델 출시를 기념해 통합 취득세 전액 지원 5년 20만㎞ 무상 보증기한 연장 유류비 지원 구입 5년 동안 필요 소모품을 교체해주는 ‘5년 서비스 플랜 패키지’ 제공 등 다양한 구매 혜택을 제공하는 6월 특별 프로모션도 진행한다. 재규어 E-PACE 디젤 모델 판매 가격은 D180 S 5450만원, D180 SE 모델 5980만원이다. E-PACE 가솔린 모델은 P250 SE 6020만원, P250 R-Dynamic SE 6410만원이다.

기사 출처 – 조선비즈(http://biz.chosun.com/site/data/html_dir/2019/06/21/2019062100848.html)

Leave A Rep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