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CC오토모빌] 8년 만에 풀 체인지… 이보다 완벽한 SUV는 없다

0

2011년부터 수입 소형 스포츠유틸리티차량(SUV) 시장을 주도해왔던 레인지로버 이보크가 시대의 흐름에 부응하는, 더욱 완벽한 모습으로 찾아왔다.

쿠페 스타일을 갖춰 보다 날렵한 외관에 세련된 인테리어, 독보적인 첨단 장비와 하이브리드를 포함한 다양한 파워트레인 라인업까지 갖추며 온·오프로드를 넘나드는 올 뉴 레인지로버 이보크가 탄생한 것이다.

고급스럽고 현대적인 디자인의 올 뉴 레인지로버 이보크는 자동 전개식 도어 핸들로 매끈한 외관을 완성했으며, 날렵한 디자인의 슈퍼 슬림 매트릭스 LED 헤드램프로 더욱 우아한 모습을 연출한다. 시그니처 주간주행등에는 6개의 독립 LED가 설치돼 안쪽에서 바깥쪽 가장자리까지 순차적으로 켜지는 애니메이션 방향지시등 기능을 제공한다.

특히 올 뉴 레인지로버 이보크에는 새로운 색상인 ‘서울 펄 실버’가 추가됐다. 따뜻한 느낌의 진줏빛 실버 색상으로 우리나라 수도인 ‘서울’에서 그 이름을 따왔다.

뉴 레인지로버 이보크의 인테리어는 깔끔한 표면과 절제된 라인으로 시각적 방해 요소를 제거하고 최신 기술을 결합했다. 새롭게 적용된 터치 프로 듀오는 10인치의 상부 스크린과 하부 스크린으로 구성돼 동시에 여러 기능을 사용할 수 있다. 특히, 상부 스크린은 기울기 조정이 가능해 운전 중에도 불편함 없는 최적의 시야각을 제공한다.

뉴 레인지로버 이보크는 소형 SUV임에도 넓은 실내 공간을 구현했다. 20㎜가 더 길어진 휠베이스로 넉넉한 뒷좌석 레그룸을 확보했으며, 효율적인 실내 설계를 통해 총 26ℓ의 추가 수납공간들도 마련됐다. 트렁크 공간은 기존보다 더 커진 591ℓ의 적재공간을 갖춰 접이식 유모차나 골프 클럽 세트 등도 무리 없이 실을 수 있다. 2열 시트를 접을 경우 최대 1383ℓ 공간을 이용할 수 있다.

또한 필요에 따라 HD 비디오 스크린으로 전환되는 ‘클리어 사이트 룸미러’가 동급 최초로 적용됐다. 2열에 앉은 동승자나 부피가 큰 물건 때문에 후방 시야를 제대로 확보할 수 없는 경우 탑승자가 볼 수 없는 차량 후면의 사각지대까지 룸미러에 있는 고해상도 스크린으로 선명하게 볼 수 있다.

전면 사각지대도 커버한다. 올 뉴 레인지로버 이보크에는 세계 최초로 클리어 사이트 그라운드 뷰 기술을 도입해 차량 전방을 180도 시야각으로 볼 수 있어 주차가 까다로운 공간, 도로 연석이 높은 곳, 그리고 험한 지형 주행 시 유용하다.

여기에 브랜드 최초로 ‘스마트 설정’ 기능이 도입됐다. 이 기능은 인공지능 알고리즘을 통해 운전자의 선호도와 행동을 학습하고 시트 위치, 음향, 차내 온도 설정 등을 자동으로 맞춰준다.

올 뉴 레인지로버 이보크는 총 3가지 출력의 인제니움 디젤 및 가솔린 엔진을 제공한다. 2.0ℓ 4기통 터보 디젤 엔진은 150마력과 180마력으로 나오며 최대 토크 38.8㎏·m, 43.9㎏·m이 각각 발휘돼 즉각적이고 강력한 가속력을 선보인다. 2.0ℓ 4기통 터보 가솔린 엔진은 249마력의 출력에 37.2㎏·m의 최대 토크를 통해 뛰어난 퍼포먼스를 발휘한다.

올 뉴 레인지로버 이보크는 랜드로버 최초로 인제니움 디젤 엔진에 하이브리드 기술을 적용했다. 시속 17㎞ 이하로 주행할 경우 엔진 구동을 멈추고 에너지를 저장해 주행 재개 시 엔진 가속에 사용한다. 이를 통해 연료 효율을 약 5%가량 개선한다.

오프로드 주행 성능 역시 탁월하다. ‘전자동 지형 반응 시스템2’ 기술은 노면 상태를 파악하고 자동으로 주행 모드를 설정해 최적의 운전 환경을 만들어준다. 험지 주행 시에는 시속 30㎞ 이하로 일정한 속도를 유지할 수 있는 전지형 프로그레스 컨트롤(ATPC)을 통해 운전자는 핸들 조작에만 신경쓰면 된다. 강을 건널 수 있는 수심도 기존보다 100㎜ 늘어난 최대 600㎜까지 가능하다.

회사 관계자는 “레인지로버 이보크는 2011년 1세대 모델이 출시된 이후 지금까지 전 세계에서 75만 대 이상 판매됐다”며 “올 뉴 레인지로버 이보크는 오는 6월 출시 예정이며 5년 서비스 플랜 패키지가 함께 제공된다”고 소개했다.

기사출처 – 스포츠월드 (http://www.sportsworldi.com/newsView/20190417512542)

Leave A Reply